페이지상단으로이동

바이낸스서 알리페이·위챗 통해 법정화폐로 암호화폐 사고 판다

    • 트기안 기자
    • |
    • 입력 2019-10-10 21:08
    • |
    • 수정 2019-10-10 21:08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에서 법정화폐로 암호화폐 매매가 가능해졌다.

9일 창펑 자오(Changpeng Zhao) 바이낸스 CEO는 트위터를 통해 바이낸스가 알리페이와 위챗을 통해 법정화폐를 받는다는 소식이 사실이라고 밝혔다. 다만 그는 “바이낸스와 위챗 혹은 알리페이와 직접 협력하는 것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알리페이와 위챗은 중국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결제 수단이자 SNS다. 위챗 역시 결제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하지만 이번 바이낸스의 서비스가 중국인이 암호화폐 투자에 나설 수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중국 내에선 여전히 바이낸스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다.

바이낸스는 최근 다양한 신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지난 8월 바이낸스는 암호화폐를 빌려줄 수 있는 랜딩 서비스를 시작했다. 바이낸스는 ‘리브라의 독립된 지역 버전’인 비너스(Venus) 프로젝트를 출범하기도 했다. 이 프로젝트는 ‘금융 헤게모니를 깨고, 세계 금융 시스템을 재편성한다’는 목적 아래 민간 기업의 스테이블 코인 발행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심두보기자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출처 : https://www.decenter.kr/NewsView/1VPGU6OEH8/GZ03 심두보 기자

트기안 기자

댓글 [0]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