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대기업도 와라"…KISA, 민간 블록체인 육성에 45억 쏜다

    • 검은구월단 기자
    • |
    • 입력 2020-01-16 09:21
    • |
    • 수정 2020-01-16 09:21

블록체인 기반 영리사업 지원…대기업·컨소시엄에도 문호개방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약 45억원 규모의 정부 예산을 풀고 민간 블록체인 시장 육성에 나선다.

1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KISA는 이달 중 민간 영역의 블록체인 시장 확대를 위한 지원사업을 발주하고, 3개 프로젝트에 최대 45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중소기업 보호차원이 아닌 블록체인 기술 육성이 목표이기 때문에 대기업도 참여가 가능하며 컨소시엄을 꾸려서 신청해도 무방하다. 다만 반드시 프라이빗 또는 퍼블릭, 스마트컨트랙트 등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야하며 공공 사업이 아닌 탓에 민간영리 목적으로 개발해야한다.

관련업계에선 암호화폐(코인)가 활용될 가능성이 높은 퍼블릭 블록체인에도 문호를 개방했다는 점에서, 디지털화폐로서 통제가 가능한 암호화폐의 한해 사용을 허용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업계 한 관계자는 "부산 특구 시범사업에도 카페 등에서 디지털화폐 기반의 코인 활용이 가능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정부가 인정한 교환 플랫폼에 속한다는 가정하해 암호화폐가 블록체인 서비스가 적극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KISA는 이에 관한 구체적인 정보와 발주 계획 등을 오는 17일 사업자 대상의 설명회를 열고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KISA는 올해 10개의 공공 블록체인 과제를 지정, 약 60억원을 투입하는 한편 3개의 민간프로젝트 지정(45억원)을 통해 올해 블록체인 시장을 적극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연구개발(R&D)을 포함하면 올해 KISA와 정보통신사업진흥원(NIPA)를 비롯 정부의 블록체인 관련 예산은 약 400억원 규모로 추산된다.

출처 : http://news1.kr/articles/?3817788 이수호 기자

검은구월단 기자

댓글 [ 1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 맥가이버
  • 2020-01-16 10:50:42

덕분에 잘봤읍니다 현실화가 이루워지는군요

  • 0
  • 0
답글달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