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 방한 "블록체인, 한국 M&A 시장 성장 가도 달린다"

    • 트기안 기자
    • |
    • 입력 2019-12-06 20:46
    • |
    • 수정 2019-12-06 20:46

비효율적 M&A 거래…블록체인 기반 시장 규모 확대 가능

6일 서울 강남 JW메리어트호텔에서 열린 GBC코리아 컨퍼런스에서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 다빈치 연구 소장이 강연하고 있다.

[블록체인투데이 전시현 기자] 6일 서울 반포 JW메리어트호텔에서 열릴 예정인 '블록체인 및 디지털 화폐의 미래 전망' 콘퍼런스에 연사로 나섰다.

토마스 프레이는 지난 2006년 구글이 최고의 미래학자로 선정한 인물이다. 그는 "2030년까지 전 세계 일자리 20억 개가 없어지고 500대 기업 절반이 문을 닫을 것"이라고 전망한 바 있다.

이날 연사로 나선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 다빈치 연구소 소장은 “지난해 기준 한국 M&A 거래량이 1,515개에 이르며 규모가 조단위에 이른다며”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한 M&A 플랫폼으로 효율성이 늘어 거래량이 향후 2배 이상 늘어날 것”이라고 진단했다.

6일 서울 강남 JW메리어트호텔에서 열린 GBC코리아 컨퍼런스에서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 다빈치 연구 소장이 강연하고 있다.

프레이 소장은 향후 20년 동안 계속해서 성장하면서 다른 산업까지 큰 영향을 줄 8대 산업으로 ▲AI ▲자율주행 ▲1조 센서시대 ▲사물인터넷(IoT) ▲드론 ▲블록체인 ▲3D프린팅 ▲증강현실(AR)·가상현실(VR)을 꼽았다.

그는 "앞으로 20년 동안 인간 역사상 경험하지 못한 변화가 나타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프레이 소장은 현재 미래학을 연구하는 다빈치연구소에서 소장직을 맡고 있다. 그는 IBM에서 15년간 엔지니어 생활을 거친 인물로 기술 쪽 전문가이기도 하다. 6일 예정된 강연에서는 블록체인이 가져다 줄 미래 산업의 변화에 대해 비전을 공유할 예정이다.

토마스 프레이는 기술 뿐 아니라 교육, 일자리, 사회 정책 분야에서도 저명한 미래학자로 이름이 알려져 있다.

한편 맵의 시연을 맡은 이경현 GBC코리아 대표는 “국내 뿐 아니라 일본과 두바이, 동남아시아 등 해외 협력사와 서비스 상용화를 준비하고 있다”며 “블록체인으로 공정한 M&A 플랫폼 상용사례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출처 : https://www.blockchain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770 전시현 기자

트기안 기자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